Image Alt

세금설계

세금설계는 ‘세법규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세금 부담을 줄여주는 것을 목표로
보다 나은 재무목표 달성을 다루는 분야’ 입니다.

요람에서 무덤까지라는 말처럼 사람은 평생 동안 세금을 떠나서 살 수 없습니다. 세상을 떠나도 세금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합니다.
상속세를 사전에 준비하지 못하면 재산을 자손에게 물려주지 않는 것보다 못한 효과가 나타날 경우도 있습니다.
세금설계에는 소득세의 절감, 증여 세의 절감 대책 등을 통한 부의 증식과 관리, 이전에 대한 효과적인 절세대책을 수립합니다.

세금설계의 수립 및 실행

  • 세무전문가의 검토
  • 수집한 자료를 세무전문가에게 제시, 전문가가 직접 작성
  • 기업 임직원 재무교육 세미나
  • 기업 임직원 재무컨설팅
  • 퇴직연금 (기업연금)

은퇴자금 계산순서

소득세 증여세, 상속세는 누진세로 소득을 시간별 또는 인별로 분산할 경우, 세금부담을 줄일 수 있다.

  • 금융소득이 매년 발생될 수 있도록 기간별 분산
  • 증여를 10년 단위로 이행
  • 개인간 소득분산 효과적으로 고려

세법상 평가액은 실제 자신의 시세보다 낮은 경우가 많아 이러한 평가의 차이를 활용하는 대안이다.

  • 토지의 개별공시지가 5월말 경 확정, 토지가액이 상승하고 있는 기간에는 개별공시지가가 고시되기 전 양도하는 것이 양도소득세 절감 (매매계약시 세법상 양도시기와 관련하여 대금을 조기에 청산하는 것이 바람직)

거래의 시기, 금액 조정하여 요건 충족을 확인한다.

  • 보험 : 10년 이상 유지시 보험차익에 대해 비과세
  • 연금 : 소득공제 효과, 세금이면 효과

소득세법은 분류과세 제도를 취하고 있고, 종합소득에 대해 소득의 종류에 따라 필요경비의 인정범위가 달라 세금효과에 많은 차이가 있다.

  • 높은 조세부담이 있는 소득을 동일한 경제적 효과를 달성하면서 조세부담이 적은 소득의 유형으로 전환
  • 예시 : 배당소득을 양도 소득으로 전환

양도소득세는 1년을 과세로 단위로 하고, 이월결손금이 허용되지 않는다. 따라서 어떤 보유자산의 매도시 양도 이익이 발생했을 경우, 당해 연도에 양도손실이 있는 자신을 매각해 과표를 줄이는 전략을 이용한다.

  • 법인을 소유하고 개인사업도 병행하는 경우, 개인사업소득에서 손실 발생이 예상되는 근로소득을 높임